'뮤직뱅크 인 멕시코' 스테이씨 → 아이들, 라틴 스페셜 무대 공개 [T-데이]
2023. 11.05(일) 10:33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뮤직뱅크 인 멕시코'에서 스테이씨, 있지, (여자)아이들이 멕시코의 뜨거운 열정을 담은 라틴 스페셜 무대를 전격 공개한다.

5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 인 멕시코'는 뮤직뱅크 월드투어의 17번째 공연으로 MC 박보검을 필두로 뉴진스, (여자)아이들, 있지, 스테이씨, AB6IX, TNX 등 총 6팀의 글로벌 열풍을 이끄는 케이팝 그룹이 총출동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멕시코 현지 팬 1만5천 명의 뜨거운 환호와 함께 '뮤직뱅크 인 멕시코'에서만 볼 수 있는 역대급 무대가 예고되며 글로벌 케이팝 팬의 관심을 치솟게 한다.

이 가운데 스테이씨, 있지, (여자)아이들이 라틴 스페셜 무대로 9년 만에 개최되는 '뮤직뱅크 인 멕시코'의 현장을 더욱 화려하고 뜨겁게 달궜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스테이씨는 숀 멘데스와 카밀라 카베요의 듀엣곡 '세뇨리따'(Senorita)로 매혹적인 무대를 선사한다. 스테이씨는 라틴풍의 옷을 입은 채 화려한 탱고를 연상케 하는 강렬한 듯 부드러운 손짓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스테이씨는 '버블(Bubble)', '테디 베어(Teddy Bear)'등으로 발랄하고 깜찍한 무대뿐만 아니라 자신들만의 색으로 '세뇨리따'를 소화해내며 색다른 반전 무대를 펼친다고 해 기대감이 치솟는다.

있지는 제이 발빈의 '미 헨데'(Mi Gente)로 불꽃처럼 타오르는 강렬한 열정을 전한다. 있지는 강렬한 퍼포먼스로 라틴 힙합의 곡을 소화하며 카리스마로 무대를 휘어잡는다. 있지는 파워풀한 에너지로 멕시코 1만 5천 명 현지 팬들을 단숨에 물들이며 정열적인 매력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여자)아이들 미연과 우기는 '데스파시토'(Despacito)로 세련된 라틴 무대에 고혹적인 매력을 더한다. 미연과 우기는 무대가 시작되자 치명적인 눈빛으로 돌변해, 멕시코의 열정을 담은 레드 컬러의 드레스를 입고 강렬한 무대를 선사한다.는 후문.

이에 스테이씨, 있지, (여자)아이들의 멕시코의 불꽃 같이 뜨거운 에너지가 담길 '뮤직뱅크 인 멕시코'의 본방송에 궁금증을 높인다.

'뮤직뱅크 인 멕시코'의 공연 실황은 5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KBS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뮤직뱅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