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정국, 美 할리우드 리포터 ‘플래티넘 플레이어’ 선정
2023. 09.22(금) 11:02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미국에서 최고의 아티스트로 인정받았다.

정국은 지난 20일(현지 시간) 미국의 연예 매체 할리우드 리포터(The Hollywood Reporter)가 발표한 ‘할리우드 리포터 선정 음악계 플래티넘 플레이어 25인’(The Hollywood Reporter’s 25 Platinum Players in Music)에 케이팝 가수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각종 차트들과 음악계의 최상위에 있는 인물 중 한 해를 정의한 아티스트 25명을 선정했다. 정국은 비욘세(Beyoncé),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보통 세계적인 그룹 활동 뒤 솔로로 나서는 것은 쉽지 않으나, 방탄소년단의 정국은 그 변화를 무난하게 이어갔다”라고 평했고, 그의 솔로 싱글 ‘세븐(Seven, feat. Latto)’이 빌보드 메인 송차트 ‘핫 100’ 1위를 차지한 것을 언급하며 “‘세븐’은 전 세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어 2023년 여름 빌보드의 글로벌 송 1위로 군림했다”라고 덧붙였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이와 함께 “지민이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로 올해 빌보드 ‘핫 100’ 1위를 찍었고 뷔, 슈가 등 방탄소년단 ‘형제’들도 성공을 구가하고 있다”라고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개별 활동을 조명했다.

한편 정국은 24일 오전 5시(한국 시간)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에서 열리는 ‘2023 글로벌 시티즌 페스티벌’에 한국 솔로 가수 최초로 헤드라이너로 출연한다. 이번 공연은 ‘2023 글로벌 시티즌 페스티벌’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탄소년단 | 정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