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신동엽 유튜브 출격…탐험가 ‘하젤란’·춤사위 발산
2023. 09.19(화) 15:40
하지원 신동엽
하지원 신동엽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하지원이 ‘짠한형 신동엽’의 세 번째 게스트로 출연, 기존에 볼 수 없던 ‘미(美)친 텐션’을 선보이며 맹활약했다.

하지원은 지난 18일 공개된 신동엽의 유튜브 예능 ‘짠한형 신동엽’에 게스트로 출연, ‘SNL 코리아’ 이후 신동엽과 오랜만에 만남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단 술은 싫다”며 확고한 술 취향을 드러낸 하지원은 ‘짠’의 횟수가 많아지면서 “여기는 창고예요?”라고 재차 물어봐 일동을 폭소케 했다. 또 “누군가 나를 억압하는 걸 싫어한다, 하고 싶은 대로 자유롭게 사는 편”이라며 자신만의 높은 행복 지수를 드러내, “대중들에게는 처음 보이는 이미지”라는 신동엽의 놀라운 반응을 자아냈다.

“술을 마시면 다운되기보다 점점 기분이 좋아지는 편”이라는 하지원은 이날 대화 도중 촬영 장소 곳곳을 기웃거리며 탐험가 ‘하젤란’으로 변신하는가 하면, 신동엽과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 중인 개그맨 정호철의 결혼식 ‘주례’를 향한 열망을 드러내 재차 웃음을 자아냈다. 나아가 자신의 개인전에 선보인 작품과 의미에 대해 설명한 뒤, 직접 그린 ‘짠한형’의 드로잉을 깜짝 선물하기도 했다. 이에 신동엽은 “프로그램의 로고로 쓰면 좋겠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날 신동엽, 정호철과 위스키 한 병을 비우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 하지원은 “고3때 일을 시작해 27년째 일을 하고 있다”며 신동엽과 “오래오래 살아남아 있자”는 의미 깊은 ‘짠’을 진행했다. 촬영 말미에는 “다른 게스트가 왔을 때도 술 마시러 놀러 오겠다”고 자원하는가 하면, 끝나지 않고 이어진 2차 자리에서는 ‘주량’을 물어보는 정호철의 질문에 “술은 주량이 아니라 느끼는 것”이라며 충격적인(?) 춤사위를 선보이는 등 털털한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영상을 시청한 구독자들 또한 “하지원이 이렇게 흐트러진 모습은 세상 처음 보네요”, “모든 걸 내려놓은 자유인 하지원! 술을 온몸으로 느끼실 때 기절했어요”, “게스트 섭외도 대박이고 하지원님 매력이 미쳐버리고”, “찐으로 취하고 떠난 거 진짜 귀엽고 웃기네요, 평소 모습이 이렇게 사랑스럽다니” 등 친근한 모습에 대한 ‘열혈 호감’을 표시했다. 하지원이 출연한 ‘신동엽 짠한형’은 19일 오전 10시 기준 145만 뷰를 기록하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신동엽 짠한형’]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동엽 | 하지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