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최약체 지석진, 김종국 잡나 "내가 해낸다" [T-데이]
2023. 09.17(일) 12:0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런닝맨' 지석진이 대반란을 일으킨다.

17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김종국과 정면승부에 나선 지석진의 대반란이 공개된다.

이날 멤버들은 숨바꼭질을 진행한다. 제한된 걸음 수로만 움직여 자신의 몸을 숨기고 술래 역시 제한된 걸음 안에서만 움직여야 하는 룰에 멤버들은 "성공하기 어렵다", "쉽지 않다"라며 난색을 표한다. 그중 지석진이 술래에 자원한다. 그동안 지석진은 이름표 뜯기에서는 '레이스 스타터'로 활약하는가 하면 송지효, 전소민과의 대결에서도 패하며 최약체로 자리매김했다.

숨바꼭질 시작부터 지석진은 수학적으로 걸음 수를 계산하며 "저기는 무조건 숨어있지"라며 촉에 의존해 거침없이 나아가 멤버 사냥에 나서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인다. 날카로운 실력으로 지석진은 김종국과의 1 대 1 대결에 놓이게 되는데, 이에 김종국은 숨죽인 채 얼음이 되고, 지석진은 김종국 찾기에 혈안이 된다. 이에 멤버들은 "형 할 수 있어", "형 해내면 멋있을 거 같아"라며 응원을 보내고, 지석진은 "내가 해낸다"라며 승부욕을 불태운다.

특별한 숨바꼭질의 결과는 17일 저녁 6시 15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