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日 현지 주간 차트 1위 석권
2023. 09.15(금) 11:0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일본 첫 EP 앨범으로 현지 주간 앨범 차트 정상을 석권했다.

스트레이 키즈가 지난 6일 발매한 일본 첫 EP 앨범 '소셜 패스 (feat. LiSA) / 슈퍼볼 일본어 버전'(Social Path (feat. LiSA) / Super Bowl Japanese ver.)은 오리콘이 지난 13일 공식 홈페이지에 발표한 최신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09.04~09.10)에서 50만6212포인트로 1위를 차지했다.

이번 기록은 4세대 K팝 그룹이 발매한 일본 오리지널 앨범 기준 첫 주 최다 판매량으로 의미를 더한다. 앞서 지난 5일부터 7일 자, 9일부터 11일 자까지 총 6일간 오리콘 일간 앨범 랭킹 정상에 오른 이들은 주간 랭킹에서도 존재감을 입증했다.

음반은 빌보드 재팬 집계 기준 73만7965장의 판매량을 기록해 13일 자 핫 앨범, 톱 앨범 세일즈, 아티스트 100 부문 1위를 달성했고 현지 최대 레코드숍인 타워레코드의 전 점포 종합 앨범 주간 랭킹(09.04~09.10)까지 정상을 차지했다. 앞서 이들은 음반 정식 발매 하루 만에 음반 출하량 50만 장을 넘기고 4세대 K팝 그룹 사상 최초로 일본 오리지널 앨범 선주문 수량 50만 장을 돌파했다.

여기에 지난 13일 빌보드 재팬 공식 홈페이지 발표에 따르면,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해 10월 발매한 미니 앨범 '맥시던트'(MAXIDENT) 타이틀곡 '케이스 원포쓰리(CASE 143)'로 빌보드 재팬 기준 누적 스트림 1억 회를 달성하는 겹경사를 맞이했다. 이는 그룹의 첫 일본 1억 스트림 돌파곡이자 케이팝 보이그룹 기준으로는 방탄소년단에 이어 두 번째로 현지 내 1억 회 이상 스트리밍 곡을 보유하는 것으로 막강한 글로벌 인기를 나타낸다.

스트레이 키즈는 무대로도 현지 팬심을 사로잡고 있다. 데뷔 첫 돔 투어이자 '케이팝 4세대 보이그룹 최초' 일본 4대 돔 공연장 입성을 이룬 '파이브스타 돔 투어 2023'(Stray Kids 5-STAR Dome Tour 2023)은 사전 응모만 약 250만 건을 넘어섰고 초고속 전석 매진을 달성했다. 지난 8월 후쿠오카 페이페이 돔에서 시작해 반테린 돔 나고야, 교세라 돔 오사카 공연을 성료했고 오는 10월 28일과 29일 양일간 도쿄 돔에서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오는 10월 21일과 22일 양일간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서울 스페셜 언베일 13'(Stray Kids '5-STAR Dome Tour 2023 Seoul Special UNVEIL 13)을 개최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스트레이 키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