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신혜선 "무색무취 '타겟' 수현에 매력 느껴 출연 결심"
2023. 08.30(수) 11:5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출연한 배우 신혜선이 출연 계기를 밝혔다.

30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 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의 코너 씨네 초대석엔 영화 '타겟'(감독 박희곤)에 출연하는 신혜선이 출연했다.

'타겟'은 한 번의 중고거래로 범죄의 표적이 된 수현의 일상 속에서 벌어지는 서스펜스를 담은 스릴러 영화다.

이날 DJ 박하선은 "수현이라는 캐릭터가 무색무취하다고 들었다"라고 언급했다. 신혜선은 "맡은 역할 수현이는 정말 평범한 회사원이다. 그런 수현이가 범죄의 표적이 됐다. 오히려 평범했기 때문에 더 끌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보통 캐릭터들은 개성이 뚜렷하기 마련인데 그런 캐릭터를 많이 하다가 이번에 수현이를 했을 땐 개성이 뚜렷하지 않았다. 연기를 하는 사람 입장에선 더 매력적으로 다가온 것 같다"라며 말을 이어갔다.

대답을 들은 박하선은 "영화 소재인 중고거래를 해보신 적이 있냐"라고 질문했고, 신혜선은 "제가 게으르고 부지런하지 못해서 중고거래를 못해봤다"라고 대답해 솔직함을 보여 웃음을 줬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파워 FM '박하선의 씨네타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씨네타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