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쯔양 "돈까스 3장, 내겐 간단한 요기 수준"
2023. 07.24(월) 11:2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유튜버 쯔양이 찾아왔다.

24일 오전 방송된 KBS Cool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의 전설의 고수 코너에는 유튜버 쯔양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명수는 "제 유튜브 '할명수'가 120만 명인데, 구독자 849만 명인 먹방의 전설이다. 매력있는 먹방 유튜버 쯔양이 함께한다"라며 쯔양을 소개했다.

박명수는 쯔양에게 "오늘 아침을 먹었냐"라고 물었다. 쯔양은 "아침은 먹지 않았다. 점심을 먹어야 하는데 뭘 먹을지 고민이다. 돈가스를 먹으려 한다. 세 장 정도 먹을거다"라고 말했다. 박명수는 "돈가스를 먹는데 그 정도 양이면 어떠냐"라고 물었다. 쯔양은 "그 정도면 적당히 요기 정도 된다"라고 대답해 박명수를 황당하게 했다.

이어 그는 "제가 쯔양을 자주 찾아 본다. 처음과 달리 카메라를 의식하는 편이냐"라고 물었다. 쯔양은 "저는 평소대로 먹고 있는데 감사하게도 맛있게 먹는다고 말씀들을 많이 해주신다. 이제 5년쯤 되다 보니 카메라 앞에서도 평소처럼 먹는다. 의식을 하면 부자연스럽다"라고 대답했다.

박명수는 "방송에서의 쯔양은 어떠냐"물었다. 쯔양은 "예능에서도 섭외가 들어오는데 시청자분들이 '노잼'이라하셔서 출연을 고심하곤 한다. 제가 잔잔한 타입이다 보니 그런 것 같다"라며 방송 출연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박명수는 "그럼 어떤 사람들을 좋아하냐? 코미디언 같은 사람들을 좋아하냐"라고 물었다. 이에 쯔양은 "제가 안 웃기다 보니 재밌는 사람들을 좋아한다. 요즘은 유튜버 '스낵타운'을 재밌게 보고 있다"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 Cool FM '라디오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라디오쇼 | 박명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