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ㆍ정성일, '인터뷰' 통해 만난다 "결정에 1초도 안 걸린 작품"
2023. 07.14(금) 08:19
조여정, 정성일
조여정, 정성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조여정과 정성일이 '인터뷰'를 통해 만난다.

영화 '인터뷰'(감독 조영준·제작 위드에이스튜디오)는 특종이 간절한 베테랑 기자 선주(조여정)에게 무려 열한 명을 살해한 전대미문 연쇄살인범 영훈(정성일)이 특별한 인터뷰를 제안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지난 12일 고사를 마치고 17일 전격 크랭크 인 한다.

먼저 영화 '인터뷰'는 '기생충' '인간중독' '표적' 등으로 다양한 캐릭터 변신 속에서 안정감 있는 연기력을 매번 보여준 베테랑 배우 조여정이 피도 눈물도 없는 성격의 소유자로 특종에 목마른 사회부 기자 선주 역을 맡아 새로운 변신에 나선다. 조여정은 "'인터뷰'는 기자와 연쇄살인범의 인터뷰 속에 밀도 있는 스토리가 매력인 시나리오다.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느꼈던 긴장감과 영화적인 재미를 영화를 통해서도 잘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을 전했다.

이어 드라마 '더 글로리'와 '우리들의 블루스'를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오른 배우 정성일이 무려 열한 명을 살해한 연쇄살인마 영훈 역을 연기한다. 영훈은 완벽하게 자신의 범죄를 은폐할 정도의 뛰어난 두뇌와 치밀한 성격을 가진 인물로, 특종 전문 기자 선주 앞에서도 흐트러짐 없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정성일은 "시나리오 마지막 장을 읽고 이 작품을 해야겠다는 결정을 내리는 데 단 1초도 걸리지 않았다. 이 영화에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께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모든 걸 쏟아부어 준비 중이니 기대 많이 해주세요.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조영준 감독은 "팬데믹 이후, 극장에서 볼만한 새로운 장르 영화에 도전하고 싶었다. 인터뷰이와 인터뷰어의 팽팽한 긴장감과 공간이 주는 압박감이 잘 어울려질 수 있도록 잘 준비해 무사히 촬영을 마치도록 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인터뷰'는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높은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인터뷰 | 정성일 | 조여정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