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아시스’ 오마이걸 승희 “첫 정극, 잊지 못할 순간” 종영 소감
2023. 04.26(수) 13:09
KBS2 오아시스, 오마이걸 승희
KBS2 오아시스, 오마이걸 승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오마이걸 승희가 첫 정극 도전을 선보였던 ‘오아시스’의 뜻깊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승희는 25일 종영한 KBS2 월화드라마 ‘오아시스’(극본 정형수·연출 한희)에서 솔직하고 유쾌한 것은 물론 마음을 사로잡는 노래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함양자 역으로 활약을 펼쳤다.

승희는 “벌써 ‘오아시스’가 마지막을 맞이했는데, ‘양자’로서 여러분을 조금이나마 즐겁게 해드릴 수 있어 행복했다. 처음 정극에 도전하게 된 작품이라 더욱 뜻깊었는데, 정말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아 제 인생에서 절대 잊지 못할 시간이 될 것 같다. 정말 감사하다. 저희 ‘오아시스’를 사랑해 주신 많은 분들의 삶에도 맑은 오아시스가 항상 함께하길 바란다”라며 애정어린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승희는 성공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가출해, 서울에서 여고 절친 오정신(설인아)과 함께 동고동락하며 음악의 꿈을 키워 나가는 함양자로 변신해 작품 속에 완벽히 녹아들었다. 시원한 돌직구와 거침없는 팩트 폭격으로 솔직하고 발랄한 매력부터 친구를 진심으로 생각하는 세심한 감정연기까지 캐릭터의 입체적인 면모를 탁월하게 표현해내며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절친인 정신과의 남다른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찰떡같은 케미를 뽐내는 것은 물론, 극 사이 사이에 등장하는 감미로운 기타 연주와 노래 실력으로 작품의 분위기와 몰입도를 책임졌다. 팔방미인다운 다채로운 활약으로 월화 밤의 진정한 ‘오아시스’로 등극하며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승희는 오마이걸 활동을 비롯해 연기, 예능, 광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승희 | 오마이걸 | 오아시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