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세윤, '맛녀석' 하차 소감 "애청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
2023. 03.04(토) 17:14
문세윤
문세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개그맨 문세윤이 iHQ ‘맛있는 녀석들’을 하차하며 아쉬움이 담긴 소감을 전했다.

문세윤은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8년이라는 시간 동안 ‘맛있는 녀석들’을 사랑해 주시는 많은 시청자분들 덕분에 참 행복했고, 또 행복했었다. 촬영하며 늘 고생해 준 제작진분들 잊지 않겠다. 또 오랫동안 함께해 준 사랑하는 멤버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맛있는 녀석들’을 통해 받은 사랑 잊지 않고 살아가겠다. 무엇보다 그동안 애정을 갖고 시청해 주신 ‘맛있는 녀석들’ 팬분들께 정말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문세윤은 지난 2015년부터 ‘맛있는 녀석들’에 출연하며 남다른 먹방으로 사랑받았다. 특히 문세윤은 먹는 것에 대해 아는 것이 많다고 해서 생긴 별명인 ‘문선생’ 캐릭터로 활약했고, ‘한입만’으로 불리는 먹방쇼로 시청자에게 즐거움을 줬다. 다양한 음식을 맛깔스럽게 먹는 모습과 개그맨 문세윤의 매력이 어우러져 ‘맛있는 녀석들’의 전성기를 이루는데 큰 역할을 하기도 했다.

또 문세윤은 ‘맛있는 녀석들’의 스핀 오프 프로젝트 ‘시켜서 한다! 오늘부터 댄스뚱’을 통해 ‘댄스뚱’으로 활동하며 걸그룹 댄스부터 트로트 백댄서, 치어리딩까지 섭렵하며 뛰어난 춤실력을 선보인 바 있다. 이처럼 ‘맛있는 녀석들’을 통해 예능인으로서 여러 매력을 뽐내며 활약해온 문세윤이 앞으로 또 어떤 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에게 색다른 재미를 줄지 기대를 모은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문세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