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옥2', 유아인 가고 김성철 온다 [공식]
2023. 03.02(목) 15:42
지옥2, 김현주 김성철
지옥2, 김현주 김성철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지옥2' 라인업이 공개됐다.

2일 넷플릭스는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2'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최근 마약 투약 의혹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유아인을 대신해 김성철이 캐스팅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인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 새진리회와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시즌2에서는 시즌1의 충격적인 엔딩 후 시연을 받은 박정자와 정진수가 부활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김현주가 새진리회와 정진수를 추종하는 광신도 집단 화살촉의 행태에 맞서는 변호사 민혜진 역으로 돌아오고, 김성철이 새진리회의 교리를 지키기 위해 자신의 지옥행을 숨긴 1대 의장 정진수 역을 맡았다. 기존에 유아인이 연기했던 역할이다. 또한 박정자, 김정칠 의장, 진경훈, 진희정 역의 김신록, 이동희, 양익준, 이레가 시즌2에도 등장해 혼돈의 중심에 놓여있던 이들의 뒷이야기를 그려낼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지옥2, 김신록 문근영

서사에 풍성함을 더할 새로운 캐릭터도 등장한다. 양동근이 민혜진과 함께 소도를 이끌어가는 리더로, 임성재가 지옥사자에게 소중한 사람을 잃은 소도의 일원으로 등장한다. 조동인과 특별출연의 문근영은 각 ‘바람개비’와 ‘햇살반선생’이라는 이름으로 지지자들을 이끄는 화살촉의 리더 역을 맡았다.

'지옥2'는 2024년 공개를 목표로 여름 중 촬영을 시작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넷플릭스, 각 소속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성철 | 김현주 | 지옥2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