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룹’ 김재범 “김혜수=공진단 10개, 힘 주셔서 감사해”
2022. 12.05(월) 10:22
tvN 슈룹, 김재범
tvN 슈룹, 김재범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김재범이 ‘슈룹’ 종영 소감을 밝혔다.

4일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슈룹’(극본 박바라·연출 김형식)에서 김재범은 동궁 담당 어의 권의관 역을 맡아 극이 전개되는 내내 긴장감과 몰입도를 높이는 신스틸러로 활약해 왔다. 특히, 그는 극 후반 자신의 진짜 정체가 태인세자의 아우, 영원대군임을 스스로 밝히며 반전을 선사해 안방극장의 이목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에 김재범은 “슈룹이 끝나다니, 너무나 아쉽네요. 촬영하는 모든 순간이 즐거웠습니다. 저를 믿고 애정 하는 ‘권의관’역을 맡겨 주신 감독님 정말 감사합니다”라며 드라마를 마치는 소회를 전했다.

이에 더해 “늘 저에게 공진단을 10개 먹은 것 같은 힘을 주신 김혜수 선배님 진짜 진짜 감사합니다. 그리고 ‘슈룹’의 모든 스태프분들, 배우분들 진심으로 존경합니다.”라며 함께 한 동료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리고 김재범은 “’슈룹’을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 복 왕창 받으실 겁니다. 마지막으로 나쁘지만 불쌍한 권의관도 용서해 주세요.”라며 드라마에 과몰입해 온 시청자들을 향한 감사 인사도 잊지 않았다.

김재범은 영화, 드라마, 무대 등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해 온 18년 차 배우다. 특히 그는 이번 드라마인 ‘슈룹’을 통해 극 중 가장 변화무쌍한 캐릭터 권의관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그간 쌓아 온 연기 내공을 아낌없이 보여줬다.

이처럼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배우로 자신의 특별한 존재감을 입증한 김재범. 무궁무진한 활약을 기대케 하는 그가 앞으로 어떤 모습의 캐릭터를 선보이게 될 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M C&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재범 | 슈룹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