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측 "이승기 없이 멤버 회동? 단체 만남 없었다" [공식입장]
2022. 11.27(일) 20:13
이승기
이승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집사부일체' 측이 멤버들의 공식 회동이 있었다는 보도를 부인했다.

27일 SBS 관계자는 티브이데일리에 "'집사부일체' 팀이 이승기 없이 만났다는 기사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최근 PD와 출연자 한 명이 개인적인 친분으로 만남을 가진 바는 있으나 프로그램 차원의 공식 행사는 아니었다. 팀 회동도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집사부일체' 팀이 시즌2 첫 녹화를 앞두고 만남을 가졌으나, 이승기는 최근 음원 수익 분배와 관련, 소속사와의 분쟁을 겪으며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어 이 자리에 불참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제작진이 이 보도를 부인한 것이다.

'집사부일체'는 각 분야의 사부를 초청해 가르침을 얻는 내용을 담은 예능프로그램으로, 지난 9월 시즌1 방송을 마치고 휴식기를 가지고 있다. 곧 시즌2가 시작될 예정이며 이승기는 시즌1에 이어 출연을 확정 지은 상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승기 | 집사부일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