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커리어 하이' 미니 3집 활동 성료
2022. 09.26(월) 13:35
빌리
빌리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그룹 빌리(Billlie)가 '커리어 하이'와 함께 미니 3집 활동을 성료했다.

빌리(시윤•수현•츠키•션•하람•문수아•하루나)는 지난 25일 방송된 SBS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를 끝으로 약 4주간의 미니 3집 ‘더 빌리지 오브 퍼셉션: 챕터 투(the Billage of perception: chapter two)’ 타이틀곡 ‘링 마 벨 (왓 어 원더풀 월드)(RING ma Bell (what a wonderful world))’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앨범을 통해 빌리는 다양한 지표에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음악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미니 3집 초동 음반 판매량은 7만 장을 돌파했고,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는 공개 2주 만에 유튜브 조회수 2600만 뷰를 넘어섰다. 또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4개 지역, 톱 K-POP 앨범 차트 14개 지역, 톱 K-POP 싱글 차트 10개 지역 진입에 성공하며 글로벌 K-POP 씬에서도 주목받았다. 이와 함께 앨범마다 선보이고 있는 세계관 콘셉트 필름과 해당 영상에서 사용된 음악을 엮어낸 두 번째 OST 앨범 역시 완성도 높은 콘텐츠로 평가받으며 빌리만의 스토리텔링 방식에도 열띤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힘입어 '링 마 벨'은 SBS M '더쇼'와 MBC M '쇼! 챔피언'에서 1위 후보에 오르며 존재감을 드러낸 가운데, '더쇼'에서는 2주 연속 1위 후보로 저력을 드러내며 인기와 화제성을 입증했다.

빌리를 향한 외신들의 관심도 높아졌다. 빌리는 이번 활동 중 영국의 저명한 음악 매거진 NME를 비롯해 일본의 빌보드 재팬(Billboard Japan), 오리콘 뉴스(Oricon News), 케이스타일(Kstyle), 에스 카와이!(S Cawaii!) 등 주요 외신과 단독 인터뷰를 진행했다. 특히 NME는 "빌리와 소속사 미스틱스토리가 상상과 현실이 평행하는 예술적인 아이덴티티를 구축하기 시작했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뜨거운 관심에 빌리는 다채로운 콘텐츠로 화답했다. 각종 음악 방송에 출격, 강렬한 하드 록 장르의 타이틀곡과 함께 수록곡 '브레이브 ~ 어 송 포 마틸다(B'rave ~ a song for Matilda)' 무대를 선보이며 정반대의 반전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 밖에도 '스튜디오 춤(STUDIO CHOOM)' 퍼포먼스 영상, '잇츠 라이브(it's Live)' 밴드 라이브 영상, KBS Kpop 채널에 공개된 리얼리티 형식의 '아이돌 인간극장' 등을 통해서도 색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코스모폴리탄', '나일론'과의 패션 화보 촬영으로 트렌디한 비주얼과 분위기를 보여줬으며, 지난 24일 공개된 Mnet M2 '릴레이 댄스 어게인'에서는 빌리의 미니 3집 타이틀곡과 발음이 같은 걸스데이의 ‘링 마 벨’을 커버해 만능 소화력을 증명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7년 전 걸스데이 링마벨을 빌리가 리메이크할 줄 몰랐다. 제목도 링마벨이라 가능한 듯”, “기본적으로 실력이 좋아서 그런가 어떤 곡을 커버하든 빌리스럽게 느껴진다”라며 열렬한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처럼 독보적인 스토리텔링을 기반으로 이유 있는 '커리어 하이'를 기록한 빌리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미스틱스토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빌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