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영재, 코로나 19 확진 판정 "치료 회복에 전념" [공식입장 전문]
2022. 07.07(목) 16:47
갓세븐 영재
갓세븐 영재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그룹 갓세븐 영재가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영재의 소속사 써브라임 측은 7일 "당사 소속 아티스트 갓세븐 영재가 금일(7일)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영재는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며 치료 및 회복에 전념하고 있습니다"라면서 "이에 진행을 맡고 있는 MBC FM4U '갓세븐(GOT7) 영재의 친한친구' 오늘 방송은 예린이 대신 진행할 예정입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여 영재의 치료와 회복에 최선을 다하고,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모두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갓세븐 영재 코로나 19 확진 관련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써브라임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 갓세븐 영재가 금일(7일)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 영재는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며 치료 및 회복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이에 진행을 맡고 있는 MBC FM4U '갓세븐(GOT7) 영재의 친한친구' 오늘 방송은 예린이 대신 진행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여 영재의 치료와 회복에 최선을 다하고,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모두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갓세븐 영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