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조현아 "89년생, 시소팀서 내가 막내"
2022. 07.02(토) 18:39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놀면 뭐하니?'에서 '시소팀'이 나이에 대해 이야기했다.

2일 저녁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시소팀' 윤은혜, 코타, 박진주, 조현아가 윤은혜의 집에 함께 모였다.

이날 '시소팀'은 윤은혜의 초대를 받고 그의 집에서 완전체로 뭉쳤다. 이들의 모습을 보던 김숙은 "이렇게 모이니까 느낌이 나온다. 딱 걸그룹 느낌이 나온다"고 말했고, 박진주는 기다렸다는 듯 엔딩 포즈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같이 있으면 어질어질하다"고 말한 윤은혜도 엔딩 포즈에 도전해 봤지만, 곧 "나 현타 왔다"라며 주저 않아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후 신봉선은 "말 편하게 하자"라며 친해지는 시간을 갖자고 제안했다. 이를 들은 김숙이 "그러려면 나이를 알아야 하지 않냐"라고 하자 조현아는 손을 들며 "제가 막내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숙은 "거짓말하지 말아라"라고 했으나 윤은혜는 "같이 있다 보면 막내같이 느껴진다. 옛날엔 계속 내가 막내로만 지냈는데 딱 만나니까 막내 같다. 그래서 너무 좋다"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놀면 뭐하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면 뭐하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