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 나티 "'멕시코 손흥민'에게 축구 팁 전수받았다"
2022. 06.29(수) 21:22
골 때리는 그녀들
골 때리는 그녀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나티가 오리베 페랄타와의 인연을 공개했다.

29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3·4위전을 준비하는 FC월드클라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나티는 "멕시코에서 손흥민급 되는 선수가 내 SNS를 팔로우했다. 내가 업로드한 사진을 보고 팔로우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심지어 축구 팁도 알려줬을 뿐 아니라 영상편지까지 보내줬다고.

오리베 페랄타는 "나티에게 많은 응원, 그리고 안부를 전한다. 이번 경기에서 좋은 결과 내길 바란다. 얼마나 잘 보내고 있는지, 축구를 즐겁게 하고 있는지 알고 있다. 응원하고 싶다. 나티의 성공을 기원한다"고 영상 편지를 전했고, 나티는 "제가 왼발이니까 팁도 많이 알려줬다. 먼저 저를 팔로우했다. 날 어떻게 안지 모르겠다"며 부끄러워했다.

이를 들은 프랑스 출신 엘로디는 "음바페 선수 지금 뭐 하냐. 지단한테 DM 보내야 하냐"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골 때리는 그녀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