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섬게임' 우기 "비활동기, 체중 유지 어렵다"
2022. 06.29(수) 15:38
제로섬게임, 우기
제로섬게임, 우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제로섬게임' 우기가 출연 이유를 밝히며 참가자들을 응원했다.

29일 티빙 오리지널 '제로섬게임'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장성규 한혜진 이이경 우기, 고동완 PD가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제로섬게임'은 성별, 나이, 체중, 직업을 불문하고 몸무게에 대해 다양한 경험을 가진 10인이 극한의 상황 속에서 하나의 미션을 두고 벌이는 예측불가 심리 서바이벌이다.

우기는 "평소에 한국 예능을 좋아해서 무조건 합류하고 싶었다"라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그는 "처음에는 제가 게임을 직접 참여하는 줄 알았는데 아니라서 실망했다. 하지만 패널 입장에서는 훨씬 재밌는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또한 "프로그램을 통해 인생을 배웠다. 극한에 몰렸을 때 나오는 본능을 보면서 사회를 느꼈다"라고 말했다.

또한 우기는 '만약 참가자로 참여했다면 어땠을까'라는 질문에 "제가 평소에 똑똑하고, 아이돌 생활을 잘 해왔다고 생각한다. 몸무게 유지를 잘했을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우기는 "그런데 게임에서는 원래 생활 패턴과 종종 다를 때가 있다. 이러면 유지가 조금 힘들 것 같다. 나도 가수 활동을 할 때는 규칙적인 생활을 하다가, 비활동기에는 불규칙적으로 바뀌어 힘들었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제로섬게임'은 7월 1일 첫 방송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티빙]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우기 | 제로섬게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