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드림 제노ㆍ천러 코로나 확진, 컴백 활동 제동 [공식]
2022. 06.02(목) 23:19
NCT 제노, 천러
NCT 제노, 천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NCT 멤버 제노와 천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일 밤 팬 커뮤니티 플랫폼 리슨을 통해 "NCT 제노와 천러가 오늘 저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제노는 이날 오전 스케줄에 앞서 실시한 자가 진단키트 검사에서는 음성이었으나, 오후 예정된 영상 팬사인회 스케줄 전 컨디션 이상 증세를 느껴 다시 자가 진단키트 검사를 받았고 양성 반응을 확인했다. 이에 곧바로 신속 항원 검사를 진행,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이와 함께 NCT DREAM 멤버 전원이 선제적인 신속 항원 검사를 진행했고 천러가 추가적으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다행히 다른 멤버들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와 관련 소속사 측은 "제노와 천러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즉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이다. 이에 따라 NCT DREAM은 음악방송, 라디오, 팬사인회 등 이번 주 예정된 스케줄을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 팬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NCT DREAM은 지난달 30일 정규 2집 리패키지 'Beatbox'로 컴백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NCT | 제노 | 천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