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도' SF9 주호 "사극 첫 도전, 로운·찬희에게 도움 받아"
2022. 05.27(금) 17:24
연극 여도, SF9 백주호
연극 여도, SF9 백주호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SF9 멤버 백주호가 첫 연극 무대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27일 오후 연극 '여도'(극본 강은교) 프레스콜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백암아트홀에서 열렸다. 현장에는 배우 백주호(SF9 주호), 현준(전 더보이즈), 장동우(인피니트), 이의진(빅플로), 류창우, 민들샘, 곽은태, 김효배, 이윤희, 홍가경, 하정원, 유승옥, 이가원, 이유진, 김진철, 이동준, 김연수, 윤민구, 이선, 김유나, 김한별, 신유진, 최다애 등이 참석해 무대 시연을 펼치고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여도'는 조선 6대 임금 단종과 그의 숙부이자 조선 7대 임금 세조의 이야기를 그린 추리 사극이다. 극은 대부분의 사료에 단종의 죽음이 10월 24일이라 적혀 있음에도, 유독 세조실록에만 그 날짜가 10월 21일이라고 적혀있다는 점에 의문을 가지고, 여기에 가상의 인물을 더해 만들어진 연극이다. 2018년 초연에 이어 4년 만에 무대에 올랐다.

이번 공연에서 주인공 이성 역을 맡은 백주호는 "나와 어울리지 않을 수도 있지만, 그간 웹드라마 등을 통해 로맨스나 시트콤 위주의 연기를 해왔다. 사극을 정말 해보고 싶었다"라며 작품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백주호는 "선생님들, 연출님들께 정말 많이 여쭤봤고 연습할 때도 잘 체크해주셔서 그런 부분에서 도움을 많이 받았다. 또한 멤버 로운, 찬희 같은 친구들이 사극을 해본 적이 있어서 많이 물어봤다"라며 "주변에서 도움을 많이 받았다. 내가 크게 한 것은 없다"라고 겸손하게 이야기했다.

'여도'는 7월 10일까지 백암아트홀에서 공연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F9 | 여도 | 주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