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2' 김요한 "요즘 멘털 관리 힘든 편, 눈치 계속 보게 돼"
2022. 05.15(일) 20:35
뭉쳐야 찬다2
뭉쳐야 찬다2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뭉쳐야찬다2'에서 배구선수 출신 김요한이 고민을 솔직하게 밝혔다.

15일 저녁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2'에서는 어쩌다벤져스가 리빌딩의 마지막 작업인 포지션 결정만을 앞둔 가운데 이를 실력으로 가리기 위하여 축구 전문가들을 상대로 한 포지션 평가전을 가졌다.

이날 김요한은 조원희와 1대1 면담 시간을 가졌다. 그는 "요즘에 멘털이 조금 힘든 것 같다. 아무대로 골키퍼라는 포지션이 실점의 원인이 아니라고 하지만 결과적으로 골을 먹었을 때 책임감이 더 크다"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조원희는 "최근 2연패를 하지 않았냐. 오히려 골키퍼가 부담을 많이 받았을 것 같다"라며 "나로서 제일 안타까웠던 게 뭐냐면 중계에서 본 김요한의 모습이 안타깝더라. 눈치를 계속 보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감독, 코치님 눈치를 보지 않았으면 한다. 실점을 안 할 수는 없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절대적으로 자신감 떨어지지 말고 멘털 잡고 경기에 집중하면 좋을 것 같다. 항상 응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뭉쳐야 찬다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요한 | 뭉쳐야 찬다2 | 조원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