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지아(송지아), 산불 피해 복구 위해 2천만 원 기부
2022. 03.08(화) 11:28
프리지아, 송지아
프리지아, 송지아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유튜버 프리지아(본명 송지아)가 산불 피해 지역의 복구를 위해 2000만 원을 기탁했다.

대한적십자사는 "송지아 씨가 7일 강원‧경북 산불 피해지역 긴급구호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2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이와 함께 송지아는 "산불 피해 이재민들의 소식에 안타까워하며, 어려움을 겪으신 분들께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기부를 결정했다"라고 전했다.

적십자사는 "송지아 씨의 따뜻한 나눔 실천에 감사하고,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주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송지아가 전달한 성금은 산불 피해가 발생한 강원, 경북 등 지역 적십자 지사를 통해 이재민 긴급 구호활동에 사용된다.

한편 송지아는 지난 1월 가짜 명품을 입고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이른바 '짝퉁 논란'에 휘말렸다. 얼마 지나지 않아 송지아는 모든 논란을 인정한 뒤 사과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송지아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송지아 | 프리지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