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옥’ 김도윤, 다둥이 부모 됐다…쌍둥이 탄생
2022. 01.19(수) 19:0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김도윤이 쌍둥이를 얻으며 다둥이 아빠가 됐다.

19일 김도윤의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김도윤 씨의 아내는 지난 17일 밤 이란성 쌍둥이를 출산했다. 아들, 딸이다.

김도윤은 지난 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그는 인터뷰 당시 "아내가 내년 초 쌍둥이를 출산할 예정"이라 밝힌 바, 무사히 두 아이를 품에 안았다.

부부는 지난 2013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었으며, 이제 쌍둥이까지 세 아이 부모가 됐다. 일명 '다둥이' 부모다.

김도윤은 지난 해 11월 공개된 '지옥'에서 새진리회의 광신도 화살촉 역할로 인지도를 높였다. 영화 '곡성' '반도' 등 걸출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도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