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진서연,제주살이 만족 "이웃들과 나눔 많이 해, 정말 감사"
2024. 02.15(목) 20:1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진서연이 제주살이를 선택한 이유를 밝힌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배우 진서연이 감사하고 행복한 제주살이 일상을 공개한다. 진서연이 고마운 이웃들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요리 퍼레이드도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진서연은 귤 농장을 찾는다. 특히 눈길을 끈 것은 소녀처럼 러블리한 진서연의 스타일. 평소 화려하고 강렬한 이미지와 180도 다른 진서연에게 모두들 놀란 가운데 진서연은 이웃들과 만든 육아 모임 '산방산 독수리' 멤버들과 함께 귤 수확에 나선다. 제주도이기에 맛볼 수 있는 싱싱하고 달콤한 귤에 '편스토랑' 식구들도 군침을 꼴깍 삼킨다.

이후 집으로 돌아온 진서연은 집으로 초대한 산방산 독수리 멤버들을 위해, 선물 받은 식재료 전복과 민어로 맛도 좋고 건강에도 좋은 요리를 한다. 특히 진서연이 조금 특별한 타르타르소스를 선보여 놀라움을 자아낸다.

산방산 독수리 멤버들과 함께 진서연은 마음 속 이야기를 꺼내기 시작한다. 진서연은 "나 촬영 가면 우리 아이 삼시세끼 다 챙겨주고, 소풍날 도시락도 싸주고 정말 고맙다"라며 "나도 마찬가지다. 이웃들이 일 있을 때는 내가 챙겨준다. 서울에 있는 친구들이 '이웃 잘 만났다'라고 부러워한다"라고 말한다.

또 진서연은 제주살이를 시작한 이유도 털어놓는다. 진서연은 "아이는 자연과 함께 키웠으면 좋겠다 싶어서 제주도에 왔다"라고 전한다. 이어 "해질녘에 아이를 바다에 데려간 적이 있다"라며 당시 아이의 한 마디에 큰 감동을 받았다고 털어놓는다. 진서연의 가슴을 두드린 아이의 순수한 한 마디는 무엇일까. 진서연과 이웃들의 끈끈한 정, 제주살이 이야기는 오는 16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 = KBS2TV]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