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위드 프렌즈' 성시경·프렌즈 통했다…최고 시청률 5.1%
2023. 12.25(월) 09:2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연말, 성시경과 프렌즈 조합은 통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성탄특집 콘서트 '성시경 위드 프렌즈(with friends) - 자, 오늘은 2023'이 평균 시청률 3.4%(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을 기록했다. 지난해와 비교해 시청률이 2배 이상 수직 상승했는데, 분당 최고 시청률은 더욱 상승해 5.1%를 달성했다.

온라인 화제성도 폭발적이다. 주요 커뮤니티 등에서는 실시간 검색어 트렌드에 오르고 시청자들은 댓글을 통해 '노래방 가고 싶어진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날 방송된 '성시경 with friends - 자, 오늘은 2023'은 가수 성시경이 가요계 선후배들과 듀엣 무대를 펼친 합동 콘서트로 가수 싸이, 양희은, 변진섭, 장혜진, 이재훈, 백지영, 김종서, 조장혁, 규현, 한동준 등 성시경과 절친한 프렌즈들이 총출동해 성시경 유튜브 채널 콘텐츠 '자, 오늘은'을 통해 선보였던 듀엣곡들과 스페셜 무대들로 특별한 크리스마스 밤을 선물했다.

특히, 지난해보다 더 다채로워진 공연 라인업은 안방 1열 떼창을 유도했다. 규현, 한동준, 김종서, 조장혁, 장혜진, 변진섭 등 레전드 가수들이 연달아 등장해 세대를 아우르는 명곡들을 부르며 '싱어롱 타임'을 선사했다. 성시경의 파격 변신도 눈길을 끌었다. '그 사람'과 '잊지 말아요'로 감미로운 무대를 선보인 백지영은 "분위기를 띄워야겠다"며 성시경과 '내 귀에 캔디'로 모두를 열광시켰다. 이밖에 성시경은 이재훈과 함께 '2023ver 쿨'을 결성해 '슬퍼지려 하기 전에'로 분위기를 이끌었다.

월드스타 싸이의 등장은 화룡점정이었다. 성시경과 '뜨거운 안녕'을 함께 부르며 분위기를 끌어올린 싸이는 "의미가 있고, 규모도 큰 공연에 함께 하게 돼 영광"이라며 '챔피언'과 '강남스타일'로 공연의 신다운 에너지 넘치는 무대를 선물했다.

대미는 양희은이 장식했다. 성시경과 '늘 그대' 듀엣무대를 선보인 양희은은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로 크리스마스 이브의 밤을 아름답게 수놓았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