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엑소 첸백시에 정산자료 사본 제공 결정" [공식입장 전문]
2023. 06.05(월) 08:13
엑소 첸백시 SM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엑소 첸백시 SM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계약 분쟁을 벌이고 있는 그룹 엑소의 유닛 첸백시(변백현 김종대 김민석) 측의 요청대로 정산자료 사본을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SM은 5일 오전 공식입장을 통해 엑소 첸백시 측의 정산자료 사본 제공 요청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SM에 따르면 정산자료는 제3자 노출이 불가한 비밀정보다. 그룹의 경우 다른 멤버의 정보도 함께 담겨 있어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

그럼에도 SM은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정산내역 열람 기회를 꾸준히 제공해 왔고, 의문 또는 의견을 제시하거나 추가 설명을 요구하는 아티스트들에게 충분한 설명을 해왔다"라고 설명했다.

첸백시 측에도 같은 대응을 해왔다. SM은 "제3자의 개입 정황이 여러 경로로 제보되는 상황에서, 3인의 대리인이 언제든 방문해 정산자료를 검토하고 의견을 제시할 기회를 제공했다"라며, 그럼에도 첸백시 측이 열람 대신 굳이 사본을 요청하며 전속계약 해지까지 운운하는 것은 "부당 목적이 우려된다"라고 봤다.

SM은 "이러한 우려로 인해, 이들의 사본 요청에 '아티스트 3인이 신규 계약에 저촉이 되는 이중 계약을 제3자와 체결한 사실이 없는지' '귀하가 아티스트 3인만을 대리하는 것인지' 등에 반복 확인을 구했지만, 첸백시의 대리인은 SM 대신 언론에만 입장을 전하고 있다"라며 내부적으로 첸백시 대리인의 신뢰성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그럼에도 SM은 엑소를 위해 사본 제공을 결정했다. 첸백시 멤버들 및 대리인이 부당한 목적으로 활용하지 않는 전제 하에 엑소 멤버들의 동의, 또는 양해를 구해 정산 자료 사본 제공을 결정했다.

SM은 "이러한 조치를 통해 당사가 엑소의 전체 멤버들 및 엑소를 소중히 여겨주시는 팬 분들을 진심으로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이 전달될 수 있기를 소망한다"라고 했다.

더불어 "첸백시의 문제 제기와 관련해, 당사에 대한 다양한 보도가 이루어지고 있는데 당사는 이에 대해 일일이 구체적으로 반박하지는 않고 있다. 다만 근거가 부족한 일방적인 통보만으로 계약이 해지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또 "제3의 세력이나 첸백시에 대해 잘못된 조언을 하고 있는 자들에 대하여 법적‧윤리적 책임을 묻는 것과 별개로, 당사가 소중히 생각하는 아티스트 3인과는 계속해 최선을 다해 협의하도록 할 것"이라며 "팬 분들이 기대하는 엑소의 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백현, 시우민, 첸의 법률 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린의 이재학 변호사는 지난 1일 입장문을 내고 "아티스트들은 앞서 당 법률대리인을 통해 지난 3월21일부터 최근까지 SM에 총 7차례에 걸쳐 내용증명을 발송했다"면서 계약 분쟁이 진행 중임을 밝혔다.

SM은 제3의 세력 개입 등을 주장하고 있다. 해당 세력이 빅플래닛메이드라는 추측이 있었지만,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접촉도 없었다며 반박했다. MC몽 역시 백현과의 친분으로 만난 적은 있지만 계약 관련 이야기를 나눈 적은 없다는 입장이다.

이하 SM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변백현, 김종대, 김민석(이하 ‘아티스트 3인’) 측의 정산자료 사본 제공 요청에 대하여, 당사가 심사숙고하여 결정한 내용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1. 정산자료는 제3자 노출 불가한 비밀정보

- 그룹의 경우, 다른 멤버의 정보도 함께 담겨 있어 각별한 유의 필요

정산자료에는 각 아티스트의 구체적인 활동내역, 정산요율 및 방식, 계약금 등의 다양한 정보가 포함될 수 있으며, 이는 경쟁업체 등 제3자에 노출되어서는 안되는 당사 및 아티스트들의 비밀 정보입니다. 또한 여러 멤버로 구성된 그룹 아티스트의 경우, 다른 멤버들의 정보도 노출될 수 있어, 비밀 유지에 대한 신뢰가 있어야 가능한 부분이기도 합니다.

애당초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정산내역을 열람할 수 있는 기회를 꾸준히 제공하여 왔습니다. 실제로 당사의 정산내역에 의문 또는 의견을 제시하거나 추가적인 설명을 요구하는 아티스트들도 있었고, 그때마다 당사의 설명도 충분히 이루어져 왔습니다.

2. 아티스트 3인측 대리인의 주장

- 제3자 개입 없는지 등 비밀유지 확인 요청에는 침묵, 사본 요구만 되풀이

- 당사가 아닌 언론에 제3자의 개입이 없다는 부분 공식화

이에 당사는 제3자의 개입 정황이 여러 경로로 제보되는 상황에서, 아티스트 3인 대리인이 언제든지 당사에 방문하여 정산자료를 검토하고 의견을 제시할 기회가 있는데도, 굳이 이를 복사하여 달라고 요청하고 전속계약의 해지까지 운운하는 것에 다른 부당한 목적이 있는 것으로 우려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우려로 인하여, 당사가 아티스트 3인에게 사본 제공 요청을 받았을 때, ‘아티스트 3인이 신규 계약에 저촉이 되는 이중 계약을 제3자와 체결한 사실이 없는지’, ‘귀하가 아티스트 3인만을 대리하는 것인지’ 등에 대하여 반복하여 확인을 구하였던 것이나, 아티스트 3인 측 대리인은 이에 대하여 오로지 침묵으로 일관하였던 것도 사실입니다.

최근 아티스트 3인 측 대리인은, 당사가 아닌 언론을 향해서 만큼은, 아티스트 3인의 행동에 제3자의 개입이 없다고 하거나, 정산자료 사본 제공 요구는 오로지 아티스트 3인의 정당한 권리라는 취지를 밝히고 있습니다.

당사 내부적으로는 과연 아티스트 3인의 대리인을 신뢰할 수 있는지, 수많은 제보 및 정황에도 불구하고 제3자의 개입이 없는 것인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습니다.

3. EXO를 위한 당사의 결정

- 아티스트 3인 및 대리인이 부당한 목적으로 활용하지 않는 전제 하에 EXO 멤버 동의, 또는 양해 구해 정산 자료 사본 제공 결정

- EXO 활동 지장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

그러나 당사는 심사숙고한 끝에, 아티스트 3인 및 그 대리인이 정산자료 사본을 정산내역을 점검하는 이외에 다른 부당한 목적으로 활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확인 받는다는 전제로, 아티스트 3인에게 정산자료 사본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더불어 아티스트 3인 외 EXO 멤버들에게도 이러한 상황을 설명해 정산 자료 사본을 제공하는 부분에 대해 동의, 또는 양해를 구했습니다.

이러한 조치를 통하여, 당사가 EXO의 전체 멤버들 및 EXO를 소중히 여겨주시는 팬 분들을 진심으로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이 전달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아티스트 3인의 문제 제기와 관련하여, 당사에 대한 다양한 보도가 이루어지고 있는데 당사는 이에 대하여 일일이 구체적으로 반박하지는 않고 있습니다. 다만 근거가 부족한 일방적인 통보만으로 계약이 해지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자 합니다. 아울러 제3의 세력이나 아티스트 3인에 대하여 잘못된 조언을 하고 있는 자들에 대하여 법적‧윤리적 책임을 묻는 것과 별개로, 당사가 소중히 생각하는 아티스트 3인과는 계속하여 최선을 다해 협의하도록 할 것입니다. 당사는 팬 분들이 기대하는 EXO의 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