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의 게임2' 개인전 돌입, 야생팀에 찾아오는 균열
2023. 05.18(목) 18:00
피의 게임2
피의 게임2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피의 게임2' 플레이어들이 더 치열해진 개인전에 돌입한다.

19일 공개되는 웨이브 오리지널 '피의 게임 시즌2'(이하 '피의 게임2')에서는 살아남은 플레이어가 모두 피의 저택에 모여 새로운 머니 챌린지에 임한다.

그간 '피의 게임2' 플레이어들은 피의 저택 내부와 외부로 나뉘어 생활하고 있었다. 지난 습격의 날 이후 원조 야생팀과 저택팀의 입장이 뒤바뀌면서 각 팀 사이 감정의 골은 더욱 깊어지고 있던 상황.

이 가운데 게임의 판도를 바꿀 새로운 룰이 등장한다. "머니 챌린지의 우승자는 저택의 권력자가 됩니다"라는 말과 함께 모두를 경악하게 만든 역대급 페널티가 주어지는 것.

생존 욕구가 점점 고조될수록 플레이어들의 신경전도 거세진다. 그중에서도 끈끈한 의리와 신뢰를 자랑하던 원조 야생팀 멤버 서출구가 윤비를 향해 "이거는 이제 배신이지"라며 분노해 뜻밖의 대립 구도를 형성한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2주 연속 웨이브 신규유료가입자견인 콘텐츠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피의 게임2'는 매주 금요일 오전 11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웨이브 '피의 게임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