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동헌 어제(2일) 별세 비보, 향년 55세 [공식입장]
2022. 12.03(토) 11:4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염동헌이 세상을 떠났다.

3일 소속사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염동헌 씨가 2일 오후 11시 50분경 향년 55세의 나이로 별세하셨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연기를 사랑하고 열정적이었던 고인의 모습을 기억하겠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인은 그간 간경화 투병 중이었다.

빈소는 원자력병원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4일 오후 12시에 엄수되며 장지는 인천가족공원이다.

염동헌은 1968년 생으로 연극무대에서 오랫동안 활동해 오며 연기의 불꽃을 피웠다. TV 드라마 '더킹 투하츠', '피노키오', '병원선',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공작도시' 등과 10월 공개된 웹드라마 '지금, 의회는 36.5'를 비롯해 영화 '특수본', '아수라', '식구' 등에서 존재감을 발휘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