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적메이트' 돈스파이크 "1남 1녀 중 첫째, 예비 신부는 소개팅으로 만나"
2022. 05.31(화) 21:12
호적메이트
호적메이트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호적메이트'에서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예비 신부를 언급했다.

3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에서는 여동생과 함께 결혼 준비를 하는 '예비 품절남' 돈스파이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녹화장에 모습을 드러낸 돈스파이크는 딘딘, 이경규에게 청첩장을 건넸다. 이를 본 이경규는 "장가를 가는 거냐. 토요일이구나"라고 축하를 건넸다. 딘딘 역시 환하게 미소를 지으며 부러워했다.

그는 돈스파이크에게 "예비 신부는 어디서 만난 거냐"라고 궁금해했다. 이에 돈스파이크는 "태어나서 첫 소개팅으로 만났다"라고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그러자 딘딘은 놀라운 표정을 드러내며 돈스파이크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했다.

돈스파이크는 "1남 1녀 중 첫째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후 그는 자신의 결혼식에 대해 "1부 축가의 중간은 멜로망스다. 김범수가 첫 곡을 부를 거다. '최고의 편곡자'하면 내가 등장하는 게 있다. 중창단도 부르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호적메이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