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잇썸 지안 "다양한 장르 담긴 첫 미니, 전곡 심혈 기울여 녹음"
2022. 05.24(화) 16:11
라잇썸
라잇썸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그룹 라잇썸(LIGHTSUM) 지안이 첫 미니앨범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라잇썸(상아, 초원, 나영, 히나, 주현, 유정, 휘연, 지안) 첫 번째 미니앨범 '인투 더 라잇(Into The Light)'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24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열렸다.

이날 지안은 첫 미니앨범으로 돌아온 소감에 대해 "첫 미니앨범인 만큼 다양한 장르의 수록곡을 하나씩 심혈 기울여 녹음을 했다. 또한 멋진 퍼포먼스를 위해 공백기 기간 동안 연습을 많이 했다"라고 밝혔다.

상아도 "저희 타이틀곡부터 수록곡까지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실 거라 믿는다"라며 "라잇썸 하면 빼놓을 수 없는 퍼포먼스 역시 주목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신보 '인투 더 라잇'은 타이틀곡 '얼라이브(ALIVE)'부터 '아이(i)', '굿 뉴스(GOOD NEWS)', '큐(Q)', '바이 바이 러브(Bye Bye Love)'까지 총 5곡의 다양한 장르의 곡이 담겨있어 정식 음원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타이틀곡 'ALIVE'는 인트로부터 강렬한 사운드로 무채색이던 세상이 생동감 넘치게 변하는 과정을 LIGHTSUM만의 솔직하고 사랑스러운 방식으로 녹여낸다는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